‘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 박상면X도지원에 사이다 일침 “무대로 보여 주겠다”

이미지중앙

KBS2 '단, 하나의 사랑'



[헤럴드POP=나예진 기자]‘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이 포부를 전했다.

12일 방송된 KBS2 '단, 하나의 사랑'에서는 이연서(신혜선 분)을 몰아내려는 최영자(도지원 분)과 이용진(박상면 분)의 모습이 담겼다.

이연서는 앞서 연회장에서 금루나(길은혜 분)의 계략에 빠져 난동을 피운 바. 이에 최영자는 이연서에게 판타지아와 발레단에서 물러나라고 압박을 가했다. 이에 이연서는 상황에 부딪히기로 결심했고, 후원회 앞에서 “무대로 보여주겠다”고 당차게 포부를 이야기했다.

사과가 진정성이 없다고 말하던 이용진(박상면 분)의 말에는 “수준은 없는데 교양은 있고 싶고 돈으로 취향을 사고싶은 사람이 있다”며 그들을 저격했고 “내가 (후원회 사람들이) 발레를 좋아하게 만들겠다”고 이야기했다. 지젤 공연에서 만족할 만한 성과를 보여주지 못하면 그 때 판타지아에서 물러나겠다고 말을 전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