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대그이' 방민아, 아픈 홍종현 간병...드디어 마주한 진실

[헤럴드POP=이소진기자]
이미지중앙

사진 = SBS 절대그이 방송화면캡처



홍종현이 쓰러졌다.

12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절대 그이'(연출 정정화|극본 양혁문, 장아미)에서 엄다다(방민아 분)은 쓰러지는 마왕준(홍종현 분)을 끌어안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이 모습을 본 영구(여진구 분)은 자리를 피했고, 엄다다는 쓰러진 마왕준을 두고 방 안에 있는 협박편지와 자신이 만들어준 케이크를 발견했다. 마왕준은 떠나려는 엄다다의 손을 잡으며 가지 말라고 말했다.

영구는 집으로 돌아와 누군가 돌을 던져 깨진 창문을 봤고, 엄다다에게 협박범이 보내온 사진을 보다 무언가를 발견했다. 엄다다는 마왕준을 위해 계란죽을 끓여주었다.

엄다다는 언제까지 숨길 생각이었냐며 자신도 상자를 받았다고 말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