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플리4' 김형석 "'연플리' 통해 인기↑…초심 잃지 않으려고 노력"

이미지중앙

사진=강혜린 기자


[헤럴드POP=고명진 기자]김형석이 '연플리' 전 시즌에 참여하게 된 소감을 전했다.

12일 오후 서울 중구 소재 스튜디오 H에서 네이버 V 오리지널 ‘연애플레이리스트4’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배우 박정우 이유진 김새론 배현성 박시안 김형석 정신혜, 작가 이슬이 참석했다.

김형석과 이유진은 '연플리' 파일럿부터 시즌1~4까지 참여한 배우. 김형석은 "'연플리'를 시점으로 제가 연기를 할 수 있게 됐다. 웹드라마는 무명부터 시작한 배우들에게는 기회, 또 신인 배우들의 모습을 보여줄 수 있는 기회다. 시청자분들에게는 신선하고 현실적인 사람들이 나와서 이입해서 볼 수 있는 드라마가 웹드라마고 '연플리'라고 생각한다. 시즌을 거듭하면서 인기가 생기면서 초심을 잃지 않으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유진은 "이제는 재인이와 유진이가 헷갈리는 정도가 됐다"며 "제작진, 배우분들이 너무 잘해주셨고, 시청자분들이 많이 사랑을 해주셔서 이렇게 오래하게 됐다"고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한편 ‘연플리4’에서는 재결합한 3년 차 캠퍼스 커플, 교양수업에서 딱 마주친 전 연인, 캠퍼스를 들었다 놨다 하는 여신 신입생, 소꿉친구에게 고백했다가 차인 냉미남, 나와 내 친구 같은 캐릭터들의 연애와 공감 200%인 캠퍼스 라이프가 펼쳐진다.

‘연플리4’에는 배우 11년 차 김새론부터 SNS를 뜨겁게 달구는 랜선 남친 박정우, 배현성, 김형석, 랜선 여친 이유진, 박시안, 정신혜까지 라이징 스타들이 출연한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