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측 "새 육아 예능? 기획 단계…내용+편성 미확정"[공식]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안태현 기자] KBS 측이 새 육아 예능 제작 소식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16일 한 매체는 KBS가 '아이들을 위한 나라는 있다'라는 가제로 새로운 육아 예능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있다는 소식을 보도했다. '뮤직뱅크', '인간의 조건-집으로' 등을 연출했던 원승연 PD가 연출을 맡는다고.

스타가 다른 가족의 아이를 돌보는 형식으로 구성됐다는 점에 기존의 가족 예능과는 차별성을 둔다는 설명이다.

허나 이에 대해 KBS 측은 헤럴드POP에 "프로그램이 기획 단계에 있는 것은 맞지만 내용적으로나 편성적으로는 확정된 것이 없어 확답을 드리기 힘들 것 같다"고 입장을 밝혀왔다.

현재 KBS는 육아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로 육아 예능을 선보이고 있는 만큼 이번 새 육아 예능 제작이 가능하게 될 지에 대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