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업실' 고성민, 딥샤워에 속마음 고백 "첫인상 1등 나인줄"

이미지오른쪽

사진 = tvN '작업실' 방송화면 캡처


[헤럴드POP=황미례 기자]'작업실' 고성민이 속마음을 고백했다.

15일 방송된 tvN '작업실'에서는 고성민, 딥샤워, 빅원이 게임을 했다.

이날 방송에서 고성민은 딥샤워에 "첫인상 1등 나한테만 말해 봐라"고 운을 뗐다.

이에 딥샤워는 "난 아이디"라고 답했고 고성민은 "대박이다"고 말했다. 딥샤워는 "왜 대박이냐"고 다시 물었다.

그러자 고성민은 "그런 게 있다"더니 "나는 나일줄 알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고성민은 "나 게임 그만하겠다"고 말했다.

빅원은 "이제 알 거 다 알아봤나 보다"라고 말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