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박선주 "하성운 '너의 집 앞에서' 무대 보고 사귀고 싶다 생각"

이미지중앙

[헤럴드POP=고명진 기자]박선주가 하성운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15일 밤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스승의 날을 맞아 '쓰앵님의 은혜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류승수, 가수 박선주, 댄스스포츠선수 박지우, 역사강사 이다지가 출연했다. 스페셜 MC로는 가수 하성운이 출연했다.

박선주는 "워너원은 '프로듀스101' 시즌2 시작할 때부터 관심을 갖고 있었다"고 팬심을 드러냈다.

박선주는 "쿨 이재훈한테 줬던 곡이고 김범수가 리메이크 한 ‘너의 집 앞에서’를 하성운이 불렀다. 김범수도 고생한 곡인데 하성운이 불렀다. 좀 위험한 발언일 수도 있는데 ‘와 저 오빠 사귀고 싶다’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하성운은 원 작곡, 작사가인 박선주 앞에서 '너의 집 앞에서'를 불렀다. 이에 박선주는 "오늘 나오신다고 해서 떨리더라. 엄마가 돼도 그런 팬심이 있지 않냐.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