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설머리 물회지구 로고, 獨 'iF 디자인 어워드' 수상

이미지중앙

포항 설머리 물회지구 로고가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의 C.I. 브랜딩, 지역재생 공공디자인 프로젝트 부문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포항시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정종우 기자]경북 포항시는 설머리 물회지구 브랜드 네이밍과 로고가 2019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를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에 수상하게된 설머리 물회지구 로고는 한동대 디자인연구소에서 '공공마을재생 프로젝트(설머리 물회마을 B.I 및 공공디자인)'로 만든 것이다.

관련 로고는 세계적인 디자인상인 iF 디자인 어워드의 C.I. 브랜딩, 지역재생 공공디자인 프로젝트 부문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공공마을재생프로젝트(설머리물회마을 B.I 및 공공디자인)'는 지역의 특성을 콘텐츠화하고 스토리텔링을 접목해 뛰어난 디자인으로 풀어낸 차별화되고 우수한 공공디자인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한편, 독일 하노버에 위치한 'iF 인터내셔널 포럼 디자인'은 세계에서 가장 오랜 역사와 공신력 있는 독립 디자인 기관으로 매년 최고의 디자인 결과물에 대해 iF 디자인상을 수여하고 있다.

올해 어워드에는 50개국으로부터 접수된 6400여개 이상의 출품작이 경쟁을 벌였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jjw@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