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변호사 조들호2' 박신양, 김 원장 타살 의혹 제기 "손톱때 분석했다"

이미지중앙

사진=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2 캡처



[헤럴드POP=장민혜 기자]박신양이 김 원장 타살 의혹을 제기했다.

12일 밤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2'(연출 한상우)에서는 김 원장 타살 의혹을 제기하는 조들호(박신양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조들호는 강 검사를 찾아가 국일병원 김 원장 타살 의혹을 제기했다. 조들호는 직접 김 원장 시신을 만졌다고 말했다. 강 검사는 유족들도 자살로 종결 지은 사건이라며 타살 의혹을 제기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이에 조들호는 "가서 뒤통수를 만져봤지. 손톱때가 묻더라고. 손톱때를 분석했지. 거기 뭐 들어 있었게? 마황 성분 가득 들어간 한약. 한약 누워서 먹는 게 가능해? 몸을 생각하면서 마시는 게?"라며 타살 의혹을 보충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