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간 런웨인줄"..수영, 서 있기만 해도 모델 포스

[헤럴드POP=이현진 기자]
이미지중앙

소녀시대 수영 인스타그램



수영이 일상 속 깜찍한 매력을 발산했다.

12일 오후, 소녀시대 수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하얗게 불태웠다"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수영은 보라색 맨투맨을 입은 채 대형마트에서 카트를 끌고 있다. 수영은 일상 속 편안한 모습임에도 작은 얼굴과 긴 기럭지로 모델 포스를 풍기고 있다.

한편 수영은 개봉 예정인 영화 '걸캅스'에 출연한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