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공식일정"…이병헌→김태리, 다시 모인 '미션' 주역들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사진=이병헌 인스타그램


[헤럴드POP=안태현 기자] 이병헌이 '미스터 션샤인'의 코멘터리 녹화 현장을 공개했다.

12일 배우 이병헌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근황을 담은 여러 장의 사진과 함께 "마지막 공식일정. 모두들 고생많았습니다. 그리고 감사했습니다! #mrsunshine #commentary"라는 글을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지난해 종영한 tvN '미스터 션샤인'의 코멘터리를 녹음하기 위해 한 자리에 모인 이응복 감독, 김은숙 작가, 이병헌, 김태리, 김민정, 유연석, 변요한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어진 사진 속에서는 쾌활하게 손가락을 손을 올리고 있는 이병헌과 시크한 표정으로 브이를 취하고 있는 김태리, 손으로 꽃받침을 만들고 있는 김민정의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끈다.

지난해 드라마가 종영을 맞고 코멘터리 녹음을 끝으로 이제 '미스터 션샤인'의 모든 공식 일정을 마무리한 배우들. 과연 배우들이 '미스터 션샤인'에 대한 어떤 코멘터리를 남겼을 지에 대한 기대가 높아진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