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형이 살아있네" 강예빈, 내가 바로 살아있는 바비인형

이미지중앙

강예빈 인스타그램



[헤럴드POP=김나율기자]배우 강예빈이 고혹적인 미모를 자랑했다.

7일 강예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세련된 사진을 게재했다. 강예빈은 사진과 함께 "뷰티앤부티시즌3"라고 글을 남겼다.

사진 속 강예빈은 레드 컬러의 벨벳 원피스를 입고 굵은 웨이브 머리를 늘어뜨려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낸다. 강예빈의 인형같은 미모가 남심을 저격한다.

한편 강예빈은 연극 '보잉보잉'에 출연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