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이슈]"연기 대단"…유아인, 美뉴욕타임즈 최고의 배우 12인 선정

이미지중앙

배우 유아인/사진=민선유 기자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배우 유아인이 미국 뉴욕타임즈가 선정한 올해 최고의 배우 12인으로 꼽혔다.

미국 뉴욕타임즈 매거진은 6일(현지시간) 2018 최고의 배우(THE BEST ACTORS OF 2018) 12인의 명단을 발표했다.

공개된 명단에 따르면 '더 와이프' 글렌 클로즈, '퍼스트 리폼드' 에단 호크, '유전' 토니 콜레트, '쏘리 투 바더 유' 라케이스 스탠필드, '서포트 더 걸스' 레지나 홀, '벤 이즈 백' 줄리아 로버츠, '로마' 얄리차 아파리시오, '에잇스 그레이드' 엘리 피셔, '더 페이버릿' 레이첼 와이즈와 엠마스톤, 올리비아 콜먼, 그리고 '버닝' 유아인이 포함됐다.

이와 관련 뉴욕 타임즈는 "유아인은 '버닝'에서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며 "유아인은 카리스마 넘치는 한국의 톱스타다. 하지만 이창동 감독의 작품 속에서는 멍하게 혼란스러운 모습을 절묘하게 표현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유아인이 잘생긴 외모로 관객들을 사로잡는다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그것은 오해다. 작품이 끝나고 암울하고 충격적인 인물만 남는다"고 치켜세웠다.

이처럼 '버닝'으로 미국 뉴욕타임즈의 2018 최고의 배우 명단에 이름을 올린 유아인은 한국뿐만 아니라 아시아 배우 중에서도 유일하게 선정돼 의미를 더했다.

이창동 감독의 8년만의 신작 '버닝'은 제71회 칸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공식 초청됐으며, 국제영화비평가연맹(FIPRESCI)상과 벌칸상을 수상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