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연 "3년 6개월만 컴백, 굉장히 떨려…15주년인 만큼 신경 썼다"

이미지중앙

채연/사진=서보형 기자


[헤럴드POP=고승아 기자]가수 채연이 오랜만에 컴백한 소감을 전했다.

9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채연은 새 앨범 '봤자야'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채연은 3년 6개월 만에 컴백하며 "굉장히 떨린다. 사실 다 내려놨다고 생각해서 늘 하던거 하면 된다고 생각했지만 하루는 떨렸다가, 하루는 뭐 떨릴 게 뭐가 있어라고 하다가 또 떨렸다. 지옥 같은 나날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새 앨범에 대해 "이번 앨범은 제가 거창하게 소개하긴 그렇지만 15주년인 만큼 신경을 썼다"고 강조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