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이킴, 12월 단독 콘서트 개최 확정…18일 티켓 예매 오픈

이미지중앙

/사진=CJ ENM


[헤럴드POP=고승아 기자]올해 음원 파워를 과시하며 ‘믿고 듣는’이라는 수식어를 입증한 가수 로이킴이 전국 투어를 개최하고 팬들을 만난다.

로이킴은 오는 12월 15, 16일 양일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 홀에서 단독 콘서트 ‘2018 로이킴 LIVE TOUR in SEOUL(이하 ‘ROchestra’)을 개최한다.

‘ROchestra’는 지난해 개최한 '2017 로이킴 LIVE TOUR 開 花 期' 이후로 1년 5개월 만에 선보이는 로이킴의 전국 투어 콘서트다. 이번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12월 22일 부산, 12월 31일 대구에서 차례로 공연을 선보여 전국 팬들에게 잊지 못한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번 서울 공연 티켓은 오는 18일 오후 8시 인터파크를 통해 단독으로 오픈된다. 매해 연말 단독 콘서트를 열어 전석 매진을 기록해왔던 로이킴이기에 ‘ROchestra’ 역시 불꽃 튀는 예매 전쟁이 펼쳐질 전망이다.

특히 로이킴은 올해 2월 ‘그때 헤어지면 돼’를 시작으로 9월 ‘우리 그만하자’로 음원차트 1위를 휩쓸었으며 tvN 수목드라마 ‘아는 와이프’ 세 번째 OST ‘왜 몰랐을까’까지 차트 상위권에 랭크시키며 ‘믿고 듣는 로이킴’이라는 수식어를 모두에게 각인시켰다.

한편, ‘2018 로이킴 LIVE TOUR in SEOUL’는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 홀에서 12월 15, 16일 양일간 개최되며, 티켓은 오는 18일 오후 8시 인터파크를 통해 단독으로 오픈된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