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인트1분]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조우리, 임수향에 "나 동정해?"

이미지중앙

사진=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캡처



[헤럴드POP=장민혜 기자]조우리와 임수향이 말다툼했다.

14일 밤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연출 최성범/극본 최수영)에서는 끝내 말다툼을 하는 현수아(조우리 분)와 강미래(임수향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점심에 이지효(정혜린 분)는 현수아를 위로하겠다며 "도경석 눈 낮은 거 같다"라고 강미래 외모를 깎아 내렸다. 유은(박유나 분)은 "그런 말 하지 마"라고 경고했다. 여전히 도도한 현수아를 보며 고예나는 "자존심 대단하다"라고 놀랐다.

김태희(이예림 분)은 구태영(류기산 분)과 현수아가 둘이 만난 이유를 알아야겠다며 현수아 뒤를 따라갔다. 그때 현수아가 먹자마자 토하는 소리를 들었다. 김태희와 고예나는 "여태 양치하러 간다면서 먹고 토하는 거였냐. 살 안 찌는 체질이라더니 거짓이었냐"라고 큰소리로 말했다. 그 모습을 보게 된 강미래는 "수아 소화불량 있다고 한다. 오해한 거다"라고 해명했지만, 현수아는 세 사람을 무시한 채 걸었다.

강미래는 현수아에게 달려갔다. 현수아는 "나 동정하니? 도경석이랑 사귀니까 급이 올라간 것 같나 봐? 네가 이긴 거 같아? 웃겨. 너 안 고쳤으면 도경석 만날 수 있었을 거 같아? 도경석이 너 좋다 해도 네가 도경석이랑 만날 수 없었을 거 같은데. 고칠 수 있는 덴 다 고쳐놓고 왜 예쁜 척해? 너야말로 솔직해져 보지 그래? 주제 넘게 내 걱정하지 말고"라고 말했다. 강미래는 "네가 뭔데 내가 경석이 좋아하는 마음 판단해? 내가 포기했을지 안 했을지 어떻게 알아?"라고 따졌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