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전현무♥한혜진, 삼행시로 사랑꾼 모드 “헤헤거리네”

[헤럴드POP=안태경 기자]전현무와 한혜진의 사랑꾼 삼행시가 그려졌다.

10일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는 전현무와 한혜진이 삼행시를 통해 마음을 주고 받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미지중앙

이날 무지개 회원들은 서로의 이름으로 삼행시에 도전했다. 한혜진은 남자친구인 전현무의 이름으로 삼행시에 나섰다. 그는 “전현무가 사귀자고 해서, 현재까지 사귀고 있는데, 무리수인가”라고 말했다.

그리 명쾌하지 않은 삼행시에 회원들은 “여러가지 의미가 담긴 무리수다”라고 몰아가기 시작했다. 이에 전현무는 한혜진의 이름으로 삼행시에 나섰다. 전현무는 “한혜진과 사귀면서, 혜(헤)헤 거리고 살았는데, 진짜 헤헤 거리게 되네”라고 여전한 애정을 나타냈다.

의도하지 않은 스윗한 분위기에 무지개 회원들은 잠깐 할 말을 잃었다. 쌈디는 “발음을 살짝 흘린 거 같다”라고 지적했고 기안84는 “건강 영역은 없나요?”라고 전현무의 건강을 염려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