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시절 생각나"…전효성, 오늘은 청초한 미모

[헤럴드POP=심언경기자]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사진=전효성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전효성이 데뷔 시절과 다를 바 없는 청초한 미모를 소환했다.

전효성은 11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많이 먹었지만 안 먹은 척"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섯 장을 게재했다.

공개한 사진 속 전효성은 카페로 보이는 공간에서 따뜻한 음료를 마시는 중이다. 전효성은 평소 무대 위 모습과 달리 눈화장을 하지 않고 청초한 미모를 자랑하고 있다. 또 전효성은 허리까지 닿는 긴 머리를 자연스럽게 풀고, 페이즐리 패턴 원피스를 착용해 여성스러운 매력도 발산한다.

한편 전효성은 본업인 가수 외에도 배우, MC 등 다방면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