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학주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출연확정…박신혜 남사친役(공식)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배우 이학주가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2018년 영화 ‘나를 기억해’의 개봉과 ‘지하주차장’, ‘뺑반’의 촬영으로 바쁜 나날을 보냈던 이학주가 tvN 새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연출 안길호/극본 송재정/제작 스튜디오 드래곤, 초록뱀 미디어)에 캐스팅, 스크린에 이어 브라운관의 컴백을 알리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투자회사 대표인 유진우(현빈 분)가 비즈니스로 스페인 그라나다에 방문하고, 정희주(박신혜 분)가 운영하는 오래된 호스텔에 묶게 되면서 기묘한 사건에 휘말리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극 중 이학주는 정희주(박신혜 분)의 남사친 ‘김상범’ 역을 맡는다.

‘김상범’은 클래식 기타 공방에서 정희주와 함께 제작을 배우는 유학생으로, 예정했던 공부를 다 마치고도 희주 때문에 귀국을 하지 못하는, 아닌 척 하면서도 희주만을 바라보는 인물. 이에 이학주는 박신혜와의 케미를 선보이며 극의 활력을 더할 예정이다.

그동안 이학주는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며 내공 있는 연기로 존재감을 톡톡히 발산해왔다. ‘12번째 보조사제’, ‘밥덩이’ 등 다수의 독립 영화는 물론, 드라마 tvN ‘오나의 귀신님’, OCN ‘38사기동대’ 등을 통해 다양한 역할을 소화하며 대중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뿐만 아니라 최근에는 영화 ‘나를 기억해’의 개봉과 ‘지하주차장’, ‘뺑반’을 촬영하며 충무로의 대세배우로 거듭난 것.

이에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자신만의 존재감을 발산해 온 이학주가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을 통해서는 또 어떤 연기변신을 선보일지 시청자들의 궁금증과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한편 현빈, 박신혜 등의 출연으로 화제를 모은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올 하반기 방송을 앞두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