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행소녀' 김완선, 갑작스레 발생한 피부염‥무사히 해결

이미지중앙

[MBN='비행소녀'캡쳐]



[헤럴드POP=조아라 기자]'비행소녀'에서 김완선이 갑작스레 발생한 피부염을 무사히 해결했다.

16일 오후 11시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비행 소녀'에서는 김완선이 미국 공연을 앞두고 피부염이 발생해 곤혹을 치렀다.

붉은 반점부터 시작해 좁쌀처럼 작은 뾰루지까지, 피부가 온통 뒤집어지는 바람에 김완선의 걱정은 이만저만이 아니었다.

하필이면 공연을 금방 앞두고 있었기에 김완선은 더욱 자신의 상태를 걱정했다. 그녀는 현지 코디네이터의 도움을 받아 병원을 찾고 겨우 진료를 받았다.

무사히 진료를 받은 그녀는 피부 문제를 해결한 후 한껏 밝아진 모습으로 변진섭과 환상의 듀엣 연습을 해보였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