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 내려놨다"..'더뷰티2' 한은정, 뷰티 여신이 전하는 예쁨 꿀팁(종합)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천윤혜기자]한층 업그레이드된 'THE BEAUTY 시즌2'가 뷰티 계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킨다.

14일 오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THE BEAUTY 시즌2' 제작발표회가 열려 한은정, 장도연, FT아일랜드 종훈, 메이크업 아티스트 박태윤이 참석했다.

'더 뷰티2'는 누구나 쉽게 실생활에서 응용 가능한 뷰티 팁을 배워갈 수 있는 뷰티 프로그램. PPL을 지양하고 MC들이 실제로 사용해본 후기들을 전달해 공신력을 높일 예정이다.

이미지중앙

한은정은 여러 뷰티프로그램에서 여배우의 뷰티 노하우를 전수한 바 있다. 뷰티 계의 여신답게 안방마님 역할을 하며 노련하게 프로그램을 이끌 것으로 기대된다.

한은정은 MC를 맡게 된 것에 대해 "처음 뷰티 프로를 맡게 된 것이 아니기 때문에 조금 더 자신감있게 정보를 전달할 수 있는 것 같다"며 "그냥 뷰티템만 소개하는 게 아니라 직접 저희들이 사용해보고 리뷰를 하기 때문에 확신도 있다고 이야기했다.

외모 중 가장 신경쓰는 부분을 묻는 질문에는 "세월이 지나면서 관심이 많아지는 것이 사실이다. 예전에는 수분에 초점을 맞췄다면 요즘에는 리프팅, 탄력에 신경을 많이 쓰고 있다"고 말하기도 했다.

이어 "밴드 스타킹을 얼굴에 사용한다. 요즘에는 마스크 팩을 하고 그 위에 스타킹을 덧쓴다"는 그녀만의 꿀팁을 공개했다.

이미지중앙

장도연은 완벽한 몸매와 더불어 뷰티 계의 신흥 강자로 떠오르는 다재다능한 개그우먼. 재치있는 입담과 자신만의 뷰티 팁을 공개하며 활력소가 될 예정이다.

장도연은 "의사와 상관없이 민낯을 공개해야 하니 다 내려놓고 바닥부터 시작하게 됐다"고 말했다.

가장 신경쓰는 부분을 묻는 질문에는 "술을 좋아해 피부가 건조하다"며 "술을 끊지는 못할지언정 수분은 공급하자는 생각에 수분을 중요시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이야기했다.

MC를 맡은 윤형빈이 "개그 계의 한효주"라고 장도연을 일컫자 장도연은 깜짝 놀라며 "술 주(酒)로 할게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패션 프로그램에 이어 뷰티 프로그램 MC로 거듭난 FT아일랜드의 최종훈은 여자 못지 않게 뷰티에 관심이 많은 것으로 유명하다.

그는 남성 화장품에 욕심을 드러내며 "스킨,로션보다는 세럼이 좋다"고 말해 끊임없는 세럼 사랑을 드러냈다.

또한 동료 연예인 중 뷰티에 초대하고 싶은 사람을 묻는 질문에는 "동안 외모를 자랑하는 가수 이정현 씨가 뷰티쪽에 잘 어울릴 것 같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배우 오연서 씨도 잘 어울리 것 같고 같은 소속사인 설현도 잘 어울릴 것 같다"며 "설현이 피부가 까만 편인데 미백 관리를 하면 밝아질 수 있을 것 같아서 좋을 것 같다"고 추천했다.

메이크업 아티스트 박태윤은 국내외 톱스타들이 가장 선호하는 전문가로 쉽게 따라할 수 있는 뷰티팁을 전달하며 든든한 멘토 역할을 할 예정이다. 그는 "개인적으로 K뷰티가 세계적으로 큰 영향력을 미치고 있다는 것을 실감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원래 일할 때 아이템을 많이 사용하지 않는다"며 "여성 얼굴에 너무 테크닉이 많으면 예뻐보이지 않는다. 담백한 느낌이 들어야 예뻐보인다는 철학을 가지고 있다"며 본인의 메이크업 철학을 밝히기도 했다.

이번 프로그램에서는 출연진들이 매주 민낯을 공개한다고. 이에 한은정은 "프로그램에서 매주 민낯을 공개한다"며 우려를 표했다. 그녀는"전문가분들이 찍어주시는 게 아니라 조명도 없고 저희가 셀프카메라로 돌려놓기 때문에 찍어놓고 보지 않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장도연은 "제가 셀캠을 찍고 나서 확인했더니 성별이 바뀌어있더라"고 말해 폭소케 하기도 했다.

한편, KBS 월드 'THE BEAUTY 시즌2'는 오는 23일 새벽 한 시에 첫 방송된다. KBS월드 채널 및 페이스북, 유튜브 등 각종 SNS 계정을 통해 중국, 일본, 동남아 주요 국가를 포함 전 세계 110여 개국에 전파를 탈 예정이다.

사진=민은경 기자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