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인트1분]'달팽이 호텔' 장영남, 김새론에 칸영화제 수상 기원 "이 말이 씨가 되길"

이미지중앙

달팽이 호텔 캡처




[헤럴드POP=강진희기자]장영남이 김새론에게 칸영화제에서 수상하는 날이 오길 빌었다.

13일 방송된 tvN ‘달팽이 호텔’에서는 달팽이 투어를 떠난 모습이 그려졌다.

직원들과 손님들은 두 팀으로 나눠 달팽이 투어를 출발했다. 장영남과 김새론, 이경규는 모정탑으로 향했다. 김새론은 영화 ‘아저씨’에 대해 “오디션으로 캐스팅 됐다”며 “원래는 첫 캐스팅이 아니었는데 되고나서 기뻐서 울었다”고 밝혔다. 이어 김새론은 칸에 두 번 다녀왔다고 밝혔고 장영남은 “상 받으러 또 가라”고 말했다.

한편 ‘달팽이 호텔’은 모든 것이 천천히 흘러가는 산골 속 호텔에서 대한민국 대표 셀러브리티들이 쉬어가는 컨셉의 '유기농 숙박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