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으라차차 와이키키’정인선, 김정현과 키스 장면 “같이 보니 이상하다” 쑥스

이미지중앙

JTBC'으라차차 와이키키'캡처


[헤럴드POP=서동권 기자]‘으라차차 와이키키’정인선, 김정현과 키스 장면 “같이 보니 이상하다” 쑥스
‘으라차차 와이키키’정인선, 김정현 키스신에 쑥스러움을 드러냈다.
13일 방송된 JTBC 월화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연출 이창민, 극본 김기호, 송지은, 송미소, 원혜진, 김효주)-코멘터리 스페셜 2편'에서는 김정현과 정인선의 결혼 스토리가 그려졌다.

이날 김정현과 정인선의 원치 않은 결혼식 장면에서 이주우는 “김정현은 언니한테 반할 만하다”, “언니 몸매 너무 예쁘시다”고 극찬했다. 정인선은 “드레스가 너무 쪼여서 숨을 쉴 수 없었다”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키스 신에서 멤버들은 감탄해 하는 모습을 보였고, 정인선은 “김정현과 같이 보니 좀 이상하다”며 쑥스러워했다. 김정현은 "저 때, NG별로 안 냈다“며 너스레 떨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