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이슈]육지담, 강다니엘과 무슨 사이길래…"빙의글, 우리 이야기"

이미지중앙

사진=헤럴드POP DB


[헤럴드POP=이혜랑기자] 래퍼 육지담이 그룹 워너원의 강다니엘과의 관계를 주장하고 나섰다. 네티즌과 설전을 벌이던 그는 논란이 커지자 결국 해당 게시글을 삭제한 상태다.

14일 새벽 육지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강다니엘의 팬이 작성한 픽션(fiction), 일명 '빙의글'이라 불리는 글을 게재하며 자신의 이야기라고 암시했다. '빙의글'은 좋아하는 연예인을 주인공으로 내세워 팬이 작성한 허구의 글이다.

그러나 육지담은 "스토킹 불법 아니냐. 어이가 없다"면서 "디엠(다이렉트 메시지) 보내라. 감당이 안 돼서 다 못 읽었는데 뭔 소리야"라는 말을 통해 해당 빙의글이 강다니엘과 자신의 이야기를 담았다고 주장했다.

이에 육지담과 워너원 팬들 사이 설전이 벌어졌다. 그럼에도 육지담은 "아니 뭘 어쩌라고. 다 해도 오해할거면 그냥 가만히 있으시라고요. 워너원 강..씨랑 하..씨 둘 다 (연락을)안 받아서 그런거다"라고 적었다.

일부 누리꾼들은 육지담의 글이 오타, 비문 등 두서 없이 작성돼 있어 "술을 먹고 작성한 것 아니냐"라고 제기했다. 그렇지만 육지담은 인스타그램 대문글에 "그만하시죠. 맨정신 맞다고요"라는 글로 반박했다.

이미지중앙

육지담 인스타그램


현재 '빙의글'과 관련해 논란이 불거진 글은 삭제된 상태다. 그렇지만 육지담의 인스타그램에는 "피드백은 제가 아니라 그 당사자들이 해야 한다. 심한 말 작작 하라. 뭐든 각자 사정이 있으니까 일단 그냥 둬라"라는 내용의 글은 아직 남아 있다.

한편 육지담은 힙합 오디션 프로그램인 Mnet '언프리티 랩스타'(2015), '언프리티 랩스타3'(2016)에 출연한 래퍼다. 오는 3월25일 '2018 the RAPPER in changwon' 공연을 앞두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