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승국, 발렌타인 데이 첫 방 ‘사랑, 기억에 머물다’ 시청 독려

이미지중앙

사진 출처=손승국 SNS.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박영욱 기자] 배우 손승국이 웹드라마 ‘사랑, 기억에 머물다’의 첫 방송을 앞두고 시청을 독려했다.

손승국은 14일 오전 자신의 SNS에 한 장의 셀카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손승국은 트로트 가수 성국과 유쾌한 포즈를 취하며 미소를 짓고 있다. 손승국은 “오늘 14일 밤 10시 발렌타인데이의 달콤함을 더해줄 SF 로맨스 드라마 사랑, 기억에 머물다 많이 시청해주세요”라고 밝혔다.

이번 드라마에서 손승국은 NSCI(국가보안정보국)의 최고 요원 우민영 역을 맡았다. 극중 그는 냉철함과 따뜻함을 동시에 지닌 인물로 KS 그룹 이한영 대표의 살인사건을 해결해 가는 과정에서 유하리(오하영 분)를 짝사랑하게 된다.

한편 걸 그룹 에이핑크 오하영, 배우 고윤, 손승국 주연의 웹드라마 ‘사랑, 기억에 머물다(Love in Memory)’는 14일 네이버TV와 VLIVE 채널에서 오후 10시에 첫 방송 된다.



culture@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