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쁜녀석들2’지수,갈등변화 안타까운 가정사

이미지중앙

OCN'나쁜녀석들2'캡처



[헤럴드POP=서동권 기자]‘나쁜녀석들2’지수, 안타까운 애절한 가정사가 드러났다.
13일 방송된 OCN 오리지널 ‘나쁜 녀석들:악의 도시’(극본 한정훈, 연출 한동화) 9회에서는 돈 때문에 하상모 밑에서 일할 수 밖에 없는 배경이 드러났다.

지수(한강주 분)는 대출금을 정산하기 위해 사채업자를 찾아간다. 사채업자는 지수에게 일하자고 꼬드긴다. 지수는 “갚으면 되잖아”말하며 자리를 박차고 일어난다. 지수는 하상모(최귀화 분)와 검사를 작업하기 위해 음모를 꾸몄던 일을 회상하며 안타까운 가족사가 드러났다.

한편, 갈등하는 지수의 눈빛이 무엇을 가리킬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인기정보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