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년손님’ 베이식, 발레리나 아내 공개 “미스코리아예요?”

[헤럴드POP=강보라 기자] 베이식이 아내를 공개했다.

7일 방송된 SBS ‘자기야-백년손님’에는 미모의 아내를 처음으로 공개하는 래퍼 베이식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미지중앙

김환은 이날 베이식에 대한 남다른 팬심을 드러냈다. 김환은 “제가 방송하는 사람이지만 베이식 씨가 경연 프로그램 나올 때는 생전 처음 투표도 해봤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베이식은 이에 수줍은 소년 미소를 지어보였다.

베이식은 방송 최초로 아내 공개에 나섰다. 화면에 공개된 사진 속 베이식의 아내는 서구적인 체형의 미녀였다. 출연진들은 수려한 베이식 아내의 외모에 “미스코리아예요?”라고 감탄을 쏟아냈다.

김원희는 “사진을 보니까 평범한 분은 아닐 것 같다”고 말했고 베이식은 “아내가 발레를 했다”고 밝혔다. 이어 베이식은 “아내가 방송에서 따뜻한 남편인 척 하는 걸 제일 싫어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