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이경규, 낚시의 神에게 "한 판 붙자" 도발

이미지중앙

도시어부 캡처




[헤럴드POP=강진희기자]이경규가 낚시의 신 박진철 프로에게 한판 붙자며 도발했다.

7일 방송된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에서는 여수 갯바위 감성돔 낚시가 그려졌다.

이날 게스트로는 박진철 프로가 다시 등장했다. 모두가 반기는 가운데 이경규는 “나만 잡는다 아니냐”며 불만을 보였다. 박진철 프로는 “내일 다크호스는 마이크로닷이다”고 예언했다. 이어 박진철 프로의 말에 4짜 감성동과 갑오징어 낚시를 하기로 결정했다. 서포트를 하겠다는 박진철 프로에게 이경규는 “개인전으로 붙자. 만원빵 하자”고 제안했고 박진철 프로는 승낙했다. 박진철 프로는 “배지가 몇돈이냐”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