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토토와 함께하는 2017 빙상 전국남녀 꿈나무 대회 성황리에 종료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체육진흥투표권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대표 손준철)가 빙상꿈나무 육성과 저변확대를 위해 후원한 '2017 빙상 전국남녀 꿈나무 대회'가 '제17회 전국남녀 꿈나무 스피드스케이팅 대회'를 끝으로 성대한 막을 내렸다.

지난 3일에 서울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열린 스피드스케이팅대회는 약 200여 명의 선수가 참가해 열띤 경연을 펼쳤다. 초등부 1-2학년, 3-4학년, 5-6학년부로 나눠 열린 스피드스케이팅 대회에서는 남녀 500m와 1000m, 1500m 등 종목별 성적을 합산하여 종합 성적에 반영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비등록 선수의 경우 남녀 200m와 400m 경기가 펼쳐졌으며, 각 개인종목 1~3위 선수에게는 상장과 메달이, 그리고 종합성적 1-3위에게 상장과 메달, 상패 및 상금이 전달됐다.

케이토토 관계자는 "대한민국 빙상계를 이끌어갈 유망주를 육성하기 위해 후원한 이번 빙상 전국남녀 꿈나무 대회를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케이토토는 앞으로도 대한민국 빙상 활성화와 저변확대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sport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