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목욕탕서 아줌마와 싸움..분노 폭발

이미지중앙

mbn 아궁이 캡처



이효리가 목욕탕에서 욱한 사연이 공개됐다.

최근 방송된 MBN ‘아궁이’에서는 전원생활의 성패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었다.

이날 문화부 기자 안진용은 전원생활의 새로운 아이콘으로 떠오른 이효리, 이상순 부부를 언급했다.

안진용 기자는 “이효리가 이웃과 어울려야 한다는 걸 목욕탕에서 느꼈다고 한다”며 이효리가 동네 아줌마들과 목욕탕에서 싸울 뻔한 사연을 공개했다.

안진용 기자는 “목욕탕에 들어선 이효리는 ‘비누칠을 하고 들어가라’, ‘머리 묶어라’ 등 주민들의 잔소리를 들었다. 심지어 이효리 몸에 있는 문신까지 지적했다”면서 “이효리는 주민들의 심한 간섭에 순간 욱 했다고 한다. 그러나 이런 걸 잘 뚫고 나가야 친해질 수 있음을 느꼈다고”라고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