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웃POP]'기네스 전남편' 크리스 마틴, 12세 연하 다코타 존슨과 열애

이미지중앙


[헤럴드POP=배재련 기자]크리스 마틴이 12세 연하의 여배우 다코타 존슨와 열애 중이다. 크리스 마틴은 기네스 펠트로의 전 남편이다.

13일(한국시간) 미국 연예매체 피플은 "크리스 마틴과 다코타 존슨이 최근 다정하게 데이트를 했다"며 열애를 보도했다.

한 측근은 "두 사람이 미국 LA에서 로맨틱하고 웃음이 넘치는 데이트를 했다. 둘만의 시간을 가졌다"고 전했다.

기네스 펠트로와 록밴드 콜드플레이 크리스 마틴은 지난 2014년 홈페이지를 통해 이혼을 공식 발표한 바 있다. 크리스 마틴과 기네스 펠트로는 11년의 결혼생활 동안 두 명의 자녀를 뒀으며, 여전히 친구로 지내고 있다.

또 크리스 마틴은 최근 제니퍼 로렌스, 애나벨 윌리스와도 열애했으나 결별했다.

한편 다코타 존슨은 돈 존슨과 멜라니 그리피스의 딸로, 영화 '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에 출연한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