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좋다' 허수경 딸 "예쁜 엄마, 세상에서 가장 좋아"

이미지중앙

MBC 화면 캡처


[헤럴드POP=이호연 기자] 방송인 허수경이 딸과 사랑을 나눴다.

13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허수경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허수경은 딸 은서 양과 함께 제주도에서 행복한 일상을 보내고 있다.

허수경은 "아이를 키우면서 돈 버는 건 힘들다. 돈도 벌고 아이도 키워야 한다"고 토로하면서도 딸에 대한 사랑스러운 눈빛을 보여줬다. 은서 양도 "엄마가 열심히 일하느라 힘들어서 제가 도와줘야 한다"고 훌쩍 큰 면모를 보였다.

은서 양은 "엄마가 열심히 기도해서 저를 낳았다더라. 제게 엄마는 정말 고맙고 또 고맙고, 너무나 예쁘고 세상에서 가장 좋은 엄마"라고 말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