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니엘 “샤넌, 인형이 걸어다니는 것 같은 비주얼”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장우영 기자] 가수 주니엘이 샤넌의 비주얼을 칭찬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의 ‘너의 의미’ 코너에는 가수 주니엘과 샤넌이 출연했다.

샤넌은 처음 본 주니엘에 대해 “실제로 만나니 어색하다. TV화면으로만 보다가 실제로 보니까 믿겨지지 않는다. 어색하다”고 말했다.

주니엘은 “방송에서만 보고 실제로는 처음 본다. 인형이 걸어다니는 느낌이다”라고 칭찬했다. 이에 최화정이 “입을 안 열면 인형인데 입을 열면 아줌마다”라고 말했고, 샤넌은 “원래 말이 많은 스타일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