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세주3' 이준혁 "최성국 팬..함께 연기해 기분 좋았다"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이준혁이 최성국의 팬이었다고 고백했다.

영화 '구세주: 리턴즈'(감독 송창용/제작 창컴퍼니, 메가커뮤니케이션) 제작보고회가 11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열렸다. 송창용 감독과 배우 최성국, 이준혁, 김성경, 정이연이 참석했다.

이날 이준혁은 최성국에 대해 "최성국의 팬이었고, 앞으로도 쭉 팬이다. 매체 연기하기 전부터 매체 연기를 하셨는데 그때 너무 재밌다고 생각했다. 언젠가 한 번 해보고 싶다고 생각했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이번에 함께 하게 돼 기분 좋았고, 어떻게 하실지 궁금했다. 시나리오와 전혀 다르게 함을 알게 됐다. 너무 재밌게 해주셔서 잘 나온 것 같다"고 칭찬했고, 최성국은 "이준혁 애드리브는 못따라 간다. 나는 상황을 만들어가는 입장이라면, 이준혁은 말로 하는 게 기가 막힌다"고 화답했다.

'구세주: 리턴즈'는 IMF, 꿈은 높지만 현실은 시궁창인 난장 인생들의 기막힌 채무 관계와 웃픈 인생사를 그린 정통 코미디 무비로 오는 9월 14일 개봉한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