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인’ 故 최진실 딸 최준희, 폭로전 얽힌 속내 공개

이미지중앙

KBS 제공


[헤럴드POP=장우영 기자] 故 최진실 딸 최준희 양이 외할머니와의 갈등에 대해 이야기한다.

오는 10일 KBS2에서 방영되는 ‘속보이는TV 인사이드’에서는 故 최진실 씨의 딸, 최준희 양과 외할머니 정옥순 씨의 이야기를 전한다.

지난 5일 새벽, 외할머니와의 갈등이 있음을 폭로한 최준희 양. SNS에 연이어 업로드 된 폭로 글에는 어린 시절부터 당한 폭행과 폭언, 오빠인 환희 군과의 차별에 대한 주장이 담겨 있었다. 심지어 할머니와의 다툼이 몸싸움으로 번져 경찰까지 출동했던 사실이 확인되었는데..

과거에도 “가족이라는 사람들의 상처가 너무 크다. 진짜 살려주세요”라며 목매단 여자의 사진을 SNS에 올려 많은 이들의 걱정을 낳은 바 있는 준희 양. 뿐만 아니라 ‘죽음’에 대해 서슴없이 언급하는 등 우울감이 가득한 게시물을 다수 올려왔다.

대체 준희 양에게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 건지, 사건이 일어나기 이미 3개월 전부터 외할머니와 꾸준히 연락을 취해왔던 제작진이 한 달 전 직접 준희를 만났다. 우려했던 것과 달리 쾌활하게 제작진을 맞이한 준희 양은 유독 할머니에게만 날을 세우는 모습이었다. 눈만 마주치면 싸우는 할머니와 손녀의 갈등은 하루 이틀 새에 생긴 건 아니듯 보였는데.

도대체 두 사람 사이에는 무슨 일이 있는 건지, 두 사람의 이야기를 ‘속.보.인’에서 직접 들어보았다. 그리고 한 달 가까이 두 사람이 서로의 마음을 들여다보고 이해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노력한 끝에, 준희 양과 외할머니에게서 지금껏 꺼내 놓지 못한 속내를 들어볼 수 있었다.

‘속보인’의 중재 끝에 드디어 마주 앉은 두 사람. 10년 전 할머니는 딸을, 준희는 엄마를 잃고 힘겹게 살아온, 세상에서 가장 가까워야 할 이들 두 사람이 갈등하는 이유는 오는 10일 오후 8시 55분 ‘속보이는TV 인사이드’에서 공개된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