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케이준, 김영철 대타 투입 "초대형 낙하산"

이미지중앙

JTBC 화면 캡처


[헤럴드POP=이호연 기자] '아는 형님'에 새로운 친구가 등장했다.

15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는 서장훈이 앞문으로 등장해 "김영철이 해외 스케줄을 갔다. 그 자리에 아무도 모르는 애를 꽂아놨다. 나도 태어나서 처음 봤다. 미스틱 소속 케이준이다. 이왕 왔으니 잘해달라"고 말했다.

래퍼 케이준이 등장하자 김희철은 "데프콘 아니냐"고, 강호동은 "사상 초유의 초대형 낙하산이다. 장르가 궁금하다. 우리 후배 아니냐"고, 민경훈은 "낙하산도 아닌 열기구"라고 말했다. 케이준은 "치킨 샐러드 아니다. 미스틱고에서 전학왔다"고 말했다.

케이준은 Mnet '쇼미더머니' 내레이션을 개인기로 선보였다. 그러나 형님들은 "우리 '쇼미더머니' 안 봤다. 돈 필요한 사람만 있다"는 싸늘한 반응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케이준은 그래도 "리스펙트 아는 형님"이라며 래핑을 선보였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