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인트1분]본색 드러낸 한상진, 송영규 감금···안우연 기억상실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원해선 기자] 안우연은 기억을 잃었고, 한상진은 송영규를 감금했다.

19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써클 : 이어진 두 세계'(연출 민진기/극본 김진희, 유혜미, 류문상, 박은미)에서는 한용우(송영규 분)를 감금하는 박동건(한상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한용우는 이현석(신주환 분)을 설득해 한용우의 아지트를 찾아갔다. 이현석이 자리를 비킨 사이 박동건은 한용우를 테이프로 사지를 묶어 감금했다. 박동건은 이현석에게 그럴싸한 말로 자신의 행동을 정당화하며 연구 자료를 빼내갔다.

한편 김범균(안우연 분)은 한용우에 대한 기억을 모두 잃었다. 의사는 김우진(여진구 분)에게 개두할 때 (삽입 된)벌레가 잘못 움직이면 앞을 못 볼 수도, 못 깨어날 수도 있다며 뇌수술을 강행하는 것은 위험하다 말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