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D-3' 블랙핑크, 신곡은 사랑 노래 '마지막처럼'

이미지중앙

YG엔터테인먼트


[헤럴드POP=이호연 기자] 걸그룹 블랙핑크의 신곡 제목이 공개됐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19일 오전 공식 블로그를 통해 블랙핑크의 신곡 제목 ‘마지막처럼’이 담긴 티저를 공개했다.

YG 측은 “오는 22일 발표되는 블랙핑크의 신곡은 단일 싱글 곡이다. 지난해 8월과 11월 SQUARE 시리즈를 통해 각각 두 곡씩 발표해왔으나 이번 신곡 ‘마지막처럼’은 ‘SQUARE THREE’를 준비하는 동안 블랙핑크를 좋아해 준 팬들을 위한 깜짝 선물이라고 생각해 주길 바란다”고 귀띔했다.

또 이번 신곡에 대해 “다가오는 무더위를 시원하게 날려줄 청량음료와 같은 곡으로써 블랙핑크가 지금까지 발표한 곡들 중에서도 가장 빠르고 신나는 곡”이라고 소개했고, “가장 무더운 7월과 8월을 적합한 활동 시기로 판단했다”고 전했다.

이어 “블랙핑크는 세 번째 SQUARE 시리즈도 열심히 준비 중에 있으며 ‘마지막처럼’ 활동 후에 발표가 있을 것 같다”며 연속적인 활동을 예고했다.

신곡 ‘마지막처럼’은 가사 역시 톡 쏘는듯한 사랑 내용을 담고 있는데 ‘Baby 날 터트릴 것처럼 안아줘 오늘이 마지막인 거처럼’, ‘거짓말처럼 키스해줘 내가 너에게 마지막 사랑인 것처럼’ 등의 가사와 같이 오늘이 마지막인 것처럼 날 사랑해 달라는 내용을 담고 있는 곡이다.

지난해 8월 ‘휘파람’과 ‘붐바야’로 데뷔한 블랙핑크는 지난해 11월 발표한 ‘불장난’까지 신인으로써 믿기 힘든 연속 히트 기록들을 남겼고 3곡 모두 유투브 조회수 1억뷰를 넘기며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 큰 인기를 얻었다.

올해 처음이자 7개월 만에 발표하는 블랙핑크의 신곡 ‘마지막처럼’이 과연 세곡의 히트곡 이후에 등장하는 4번 타자 역할을 잘 해낼지 크게 기대가 된다.

YG는 앞서 블랙핑크 멤버들의 매력이 담긴 개인 티저들을 차례대로 공개하며 기대감을 높여왔는데 오늘 4인 단체 포스터와 신곡 명을 처음 공개하면서 컴백을 3일 앞뒤고 본격적인 시동을 걸고 있는 느낌이다.

블랙핑크는 오는 22일 오후 6시 신곡 ‘마지막처럼’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동시 발표하고, 약 두 달간 활발한 국내 프로모션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또한, 7월 중순에는 일본 부도 칸에서 첫 쇼 케이스를 진행하는데 지원자가 예상 보다 10배 가까이 몰려 일본 레코드 관계자들은 아직 일본 프로모션도 시작하지 않은 블랙핑크의 큰 인기와 관심에 크게 놀랐다는 후문이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