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포토]'옥자' 제이크x릴리x폴, 사이좋은 주연배우

이미지중앙


[헤럴드POP=배재련 기자]'옥자' 주연배우들이 칸 레드카펫을 밟았다.

5월 20일(한국시간) 제70회 칸 국제영화제가 열리고 있는 프랑스 칸에서 봉준호 감독의 '옥자' 레드카펫이 진행됐다.

이날 제이크 질렌할과 릴리 콜린스, 폴 다노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한편 '옥자’는 ‘설국열차’ 성공 이후 넷플릭스와 손을 잡고 컴백하는 봉준호 감독의 새 영화이다. 비밀을 간직한 채 태어난 거대한 동물 옥자가 어느 날 갑자기 사라지고, 옥자의 하나뿐인 가족인 산골 소녀 미자가 필사적으로 옥자를 찾아 나서면서 예상치 못한 사건에 휘말리는 이야기를 그린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