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듀2' 김종현·노태현·이건희, 포지션 1등···11만표 획득(종합)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원해선 기자] 랩 포지션 1등은 김종현, 보컬 포지션 1등은 이건희, 댄스 포지션 1등은 노태현이 차지해 베네핏 11만표를 획득했다.

19일 방송된 M.net 예능프로그램 '프로듀스101 시즌2'(연출 안준영)에서는 베네핏 11만표를 놓고 포지션 대결을 펼치는 연습생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방탄소년단의 ‘봄날’을 선택한 보컬 포지션 팀은 중간에 메인보컬을 바꾸는 작은 혼란을 겪었다. 김용진이 마지막 무대가 될 수도 있을 것 같아 주 포지션이 보컬은 아니지만 욕심을 내고 싶다며 솔직한 심정을 털어놨고, 조원들은 김용진과 이우진의 노래를 듣고 김용진을 선택했다.

하지만 보컬트레이너 이석훈의 조언으로 파트재분배를 해 이우진이 메인보컬을 맡았다. 이우진은 경연 본 무대에서 음이탈을 냈고 팀 2등을 차지했다. 유선호는 1등, 배진영은 4등을 기록했다.

댄스 포지션 ‘Pop’ 팀은 남다른 팀워크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박우담은 등수 때문에 주 포지션인 보컬 곡을 선택할 수 없었고, 결국 인터뷰에서 눈물을 보였다. 박우담과 조원들은 서로를 위로하며 열정을 불태웠고 댄스 트레이너 가희에게 칭찬과 격려를 받았다. 박우담은 천식 투혼을 펼쳤지만 팀내 5등을 했고, 위에화 정정이 1등을 차지했다.

이미지중앙

김상균, 우진영, 이의웅은 ‘니가 알던 내가 아냐’로 강렬한 랩을 선보였다. 랩 트레이너 치타와 던밀스는 “이 팀의 무대가 최고다”라며 극찬했고, 우진영이 2등을 김상균이 3등을 이의웅이 4등을 차지했다. 댄스 포지션 ‘리듬타’ 무대에서는 이광현이 1등을 차지했다.

보컬 포지션 ‘Amazing Kiss’ 팀은 초반 센터 자리를 두고 갈등을 겪었지만 서로의 마음을 털어 놓는 시간을 보내면서 더욱 돈독한 팀워크를 다졌다. 4명의 연습생은 격정적인 감정을 남아낸 ‘Amazing Kiss’를 불렀고 이건희가 1등을 차지했다.

I.O.I ‘소나기’를 부른 보컬팀의 권현빈은 악성 댓글에 힘들어하는 모습을 보였다. 같은 조원인 윤지성은 그런 권현빈을 위로하며 함께 무대를 완성해 감동을 안겼다. ‘소나기’팀의 진심을 담은 노래에 지켜보던 연습생들은 눈물을 흘렸다. 팀내에서 김재환이 1등, 권현빈이 5등을 차지했다.

마지막으로 댄스 포지션 ‘Get Ugly’팀의 무대가 펼쳐졌다. 박지훈, 김사무엘, 옹성우 등 초 상위권 연습생이 포진해 관심과 기대를 한 몸에 받았다. 강다니엘이 리더, 김사무엘이 센터를 맡았고 본 무대에서 환상의 무대를 선보였다. 조원들의 예상을 깨고 김사무엘이 팀내 꼴찌인 6등을 차지했고, 박지훈은 2등, 박우진이 1등을 차지했다.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