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금님' 안재홍 "이선균, 연상의 애인 만난 기분" 너스레

이미지중앙

배우 안재홍, 이선균 / 이지숙 기자


[헤럴드POP=성선해 기자] 이선균과 안재홍의 '꿀케미' 비결이 공개됐다.

영화 '임금님의 사건수첩'(감독 문현성/제작 타워픽쳐스) 제작보고회가 20일 오전 서울시 강남구 압구정 CGV에서 진행됐다. 배우 이선균, 안재홍 등이 참석했다.

이날 이선균은 사전 인터뷰에서 안재홍과 애인처럼 지냈다고 발언한 것 대해 말했다. 그는 "우리가 지방 촬영이 많았다. 전라도에서 주로 촬영했다. 거기에는 맛집이 많지 않느냐. 보통 영화 촬영을 하다보면 술을 많이 먹는다. 이번에는 그렇지 못했다. 그래서 끝나고 4시쯤 되면 '오늘은 뭐 먹지'가 대화의 90%였다"라고 했다.

이어 "쉬는 날에는 영화관 데이트를 같이 했다. 또한 전주 한옥마을과 야시장도 같이 다녔다. 셀카봉을 들고 처음 찍어봤다"라며 안재홍과 애인처럼 지냈다고 했다.

이를 듣고 있던 안재홍은 "연상의 애인을 만난 것 같았다. 경험도 많고 배려도 많이 해줬다"라고 너스레로 화답했다.

'임금님의 사건수첩'은 예리한 추리력을 지닌 막무가내 임금 예종(이선균)과 천재적 기억력을 가진 어리바리 신입사관 이서(안재홍)가 조선판 과학수사를 통해 한양을 뒤흔든 괴소문의 실체를 파헤치는 유쾌한 활약을 담은 영화다. 오는 4월 개봉.






pop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