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앤씨미디어그룹 측 "'게이트' 연출, 신재호 감독으로 확정"(공식)

이미지중앙

배우 임창정, 정려원 / 헤럴드POP DB


[헤럴드POP=성선해 기자] '게이트' 측이 감독 교체설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16일 오전 영화 '게이트'(감독 신재호)의 투자사 제이앤씨미디어그룹 관계자는 헤럴드POP에 "'게이트'의 연출자가 신재호 감독으로 확정됐다"라고 밝혔다.

앞서 '게이트'는 '치외법권'을 연출한 신동엽 감독의 신작으로 알려져 있었다. 최순실 게이트에서 모티프를 얻은 작품으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또한 배우 임창정과 정려원이 출연을 검토 중인 사실이 공개됐었다.

하지만 2월 초를 기점으로 각색에 참여한 신재호 감독이 연출까지 맡는 것으로 결정이 됐다. 이에 연출자가 교체가 된 것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졌다. 여기에는 비하인드가 있다. 신재호는 신동엽 감독이 개명한 새로운 이름이다. 즉, 교체가 아닌 연출자의 이름만 바뀌게 된 해프닝이다. 애초에 연출자가 교체된 사실이 없는 것이다.

popnews@heraldcorp.com







  • 기사공유
  •    오늘의운세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