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 레미제라블, 미국 칼럼니스트 극찬 "가장 위대한 작품, 전설 이상의 자격 갖춰…"

[헤럴드POP]김연아 레미제라블

미국 칼럼니스트가 한국 피겨선수 김연아의 '레미제라블'을 극찬해 눈길을 끈다.

미국 피겨 칼럼니스트 제스 헬름스는 최근 'Hubpage'에 김연아를 전설이라 칭하며 "김연아 레미제라블은 많은 면에서 김연아의 가장 위대한 작품으로 기억될 것이다"라고 호평했다.

이미지중앙

[사진=OSEN]



이어 "일부는 김연아가 전설 반열에 포함되는 것이 너무 이르다고 생각하기도 한다. 그러나 그런 생각은 뒤로 미뤄두길 바란다. 물론 트리플 점프가 구식이 되는 때가 올 것이다. 김연아보다 더 뛰어난 스케이터가 나오는 것도 당연하다. 그러나 김연아가 전설 이상의 자격이 있다는 것은 충분히 말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또 제스 헬름스는 "김연아의 스케이팅은 오늘날 스케이팅과 기준에 맞게 형성됐다. 특히 트리플 점프들이 특징적이다. 김연아가 1970년대에 태어났다면 김연아는 그의 선배들과 같은 길을 따라갔을 것"이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김연아의 예외성은 점프 기술에 있어서 거짓말을 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김연아의 특징적인 스핀과 싯스핀, 다양성, 능숙한 움직임, 음악 해석 등은 보통의 스케이터들과 다른 김연아의 능력을 나타내는 지표들이다"고 극찬했다.

김연아 레미제라블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김연아 레미제라블, 역시 김연아" "김연아 레미제라블, 역시 길이 남을 전설이다" "김연아 레미제라블, 자랑스러운 김연아" "김연아 레미제라블, 존경합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entnews@heraldcorp.com







  • 기사공유
  •    오늘의운세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핫 이슈

text

text

text

text

오늘의 핫 이슈

uf_LoadSCodeSearch error